뉴스
용인시, 폭염 재난 예방 위한 현장점검과 지원 대책 마련
냉방시설 부족한 기관에 설비 지원
폐지 수집으로 생계 이어가는 어르신 위한 보호용품 배부도
강재규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4-06-21 10:18:53
▲ 최근 폭염이 잇따르자 용인시가 노약자들을 위한 무더위쉼터 가동에 들어갔다. 용인시
 
20일 올들어 첫 폭염주의보가 발령된 가운데 용인특례시가 폭염 재난에 사회적 약자들이 피해를 입지 않도록 무더위쉼터(경로당)를 중심으로 세심한 현장 점검에 나섰다.
 
21일 용인시에 따르면 시는 26일까지 지역 내 무더위쉼터 62곳의 폭염 대응 현황을 살펴보고 6월까지 사회복지시설의 하절기 재해·재난 대비 안전관리 현장을 전수 조사한다.
 
이를 위해 시는 무더위쉼터의 냉방기 가동 현황을 확인하고 폭염을 대비한 행동요령을 교육한다. 주 1회 이상 시설물 상태를 점검하고 관리대장을 작성해 비치한다.
 
여름철 폭염 속에서도 폐지 수집으로 생계를 이어가는 어르신에 대한 지원도 이뤄진다. 시는 어르신들에게 냉감조끼와 쿨토시 등 보호용품을 6월 중 배부를 완료할 예정이다.
 
용인시 관계자는 “폭염에 취약한 환경에서 생활하는 사회적약자들이 피해를 입지 않도록 세심하게 관심 두고 다양한 대책을 마련 중이다”라며 “수시로 시설을 방문해 보완점을 개선하고 지역사회 구성원들과 함께 어려운 이웃이 복지혜택을 받지 못하는 안타까운 상황이 발생하지 않도록 협력관계를 구축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8일, 발행·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