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거시경제
인천시, 해외진출 청년 창업가 지원 사업 모집한다
‘청진기’ 예비 사업가… 20일부터 내달 10일
올해 진출기지 베트남·싱가포르·미국까지 확대
김양훈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4-05-16 10:29:57
2023년 청년 해외진출기지 지원 ‘킥오프, 베트남 현지 프로그램’. 인천시
 
인천시가 지역 청년의 국제시장 진출을 돕는 ‘2024년 청년 해외진출기지 지원사업(이하 청진기 사업)’을 이달부터 본격 시작한다고 16일 밝혔다.
 
인천광역시는 20일부터 내달 10일까지 해외 진출을 희망하는 청년(예비)창업가 12명을 모집하는데 공고일 현재 만 39세 이하로 거주지 또는 사업장이 인천에 소재한 7년 이내의 기술 분야 창업(또는 예비)가라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특히 올해는 진출 국가를 아시아에서 북미지역까지 확대한다. 여러 창업기업의 진출수요와 국내외 창업생태계 등을 고려해 베트남과 싱가포르를 비롯해 미국까지 확대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시는 풍부한 해외 진출 지원 경험과 네트워크를 보유한 액셀러레이터 2곳과 협약을 체결하고 진출 국가와의 1:1 매칭을 통해 전문적이고 체계적인 지원을 해 나갈 방침이다.
 
시는 지난해 10명의 청년 창업가들을 선발해 몽골과 베트남 아시아 2개 지역을 중심으로 기업별 맞춤형 컨설팅·글로벌 액셀러레이팅을 제공했다. 특히 기업별 최대 1억 원의 사업화 자금·현지 시장조사 및 해외 현지 파트너 발굴·매칭 등 행정적·재정적 다양한 지원을 했다. 
 
사업 첫해임에도 불구하고 베트남·사우디아라비아 등지의 △해외법인설립(3건) △업무협약(MOU) 등 협약 체결(29건) △프리 기업공개(IPO) 등 277억 원 투자유치 △해외수출 9만7113달러 △특허 출원 및 등록(46건) △제휴점 체결 등을 통한 판로개척(89건) 등 괄목할 만한 성과를 거뒀다.
 
비전 인공지능(AI) 기반 닭꼬치 푸드테크 기업인 ㈜청춘에프앤비는 베트남 법인을 설립하고 아시아 전역으로 진출을 모색하고 있으며 바이오 실험 자동화 로봇을 생산하는 ㈜에이블랩스도 미국에 현지 법인 설립을 완료했다. 
 
또한, 드론 배송 시스템 구축을 목표로 하는 ㈜파블로항공은 국제전자제품박람회(CES) 2024 스마트시티 부문 혁신상 수상의 쾌거를 이뤘다.
 
시는 올해도 이들 참여기업이 더욱 다양한 국가의 시장에 진출할 수 있도록 후속지원 또한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2026년까지 총 100명의 청년 (예비)창업가를 발굴해 해외에 진출시키는 것을 목표로 매년 지원 인원과 진출지역을 단계적으로 확대해 4년간 총 117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할 계획이다.
 
유정복 시장은 “인천의 모든 청년 창업가들이 실패를 두려워하지 않고 도전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하는 것이야말로 우리 인천 그리고 대한민국의 미래를 위한 중요한 투자이므로 앞으로 이를 위한 노력을 계속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청진기 사업은 해외 창업의 꿈을 가진 지역의 청년들에게 해외 진출의 기회를 제공하고 글로벌 최고경영자(CEO)로 성장할 수 있도록 돕는 인천시 대표 창업지원 사업으로 청년 창업 지원에 대한 발굴 및 확대의 필요성을 절감한 인천시가 2023년부터 추진하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8일, 발행·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