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E fact > 유통·물류·광고
CJ프레시웨이 컨세션 사업 3년간 36%씩 성장
워터파크 경로 연평균 178% 성장
성수기 앞두고 특화 메뉴 개발·식음 이벤트 기획·시설 재정비 등 손님맞이 준비 돌입
정도현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4-04-25 09:44:22
▲ CJ프레시웨이 푸드코트 브랜드 푸드오클락 오션월드 지점. CJ프레시웨이
 
CJ프레시웨이의 컨세션 사업 부문 식음 서비스 매출이 최근 3년간 연평균 36%의 성장세를 기록했다. 엔데믹 이후 급격히 수요가 회복된 레저 및 편의시설 사업장에 특화 메뉴 개발·식음 시설 재정비 등 맞춤형 서비스를 발빠르게 제공한 결과다.
 
CJ프레시웨이의 컨세션 사업은 워터파크·리조트·휴게소·쇼핑센터 등 다양한 경로를 아우르며 각 사업장 내 푸드코트 등 식음료 판매 시설과 직원용 구내식당이 서비스 범위에 포함된다.
 
컨세션 사업은 2021년부터 전 경로에서 고른 성장세를 유지하고 있다. 이 가운데 워터파크 경로는 엔데믹 효과를 가장 크게 누리면서 3개년 평균 178%의 성장률을 기록했다.
 
CJ프레시웨이는 내달부터 물놀이 시즌이 시작됨에 따라 본격적인 손님맞이 준비에 돌입했다. 시그니처 메뉴 개발·이용객 이벤트 기획·식음 시설 재정비 등 전반적인 서비스를 정비하고 워터파크를 찾는 이용객의 만족도를 한층 더 끌어올리겠다는 목표다.
 
CJ프레시웨이가 식음 서비스를 운영하는 사업장은 오션월드(강원 홍천) 스플라스 리솜(충남 예산) 웰리힐리파크(강원 횡성) 소노벨 천안(충남 천안) 포레스트 리솜(충북 제천)등이다.
 
오션월드는 현재 실내 물놀이 시설을 운영 중이며 내달 중 야외시설까지 전면 개장한다. CJ프레시웨이는 오션월드를 상징하는 이집트 사막의 오아시스콘셉트와 인기 어트랙션에서 착안해 자체 개발한 시그니처 메뉴들을 통해 이용객 입맛을 공략할 예정이다.
 
스플라스 리솜은 사계절 내내 이용할 수 있는 온천 워터파크다. 물 속에서 간식을 즐길 수 있는 스낵 코너 아쿠아 바(Aqua Bar)’가 포토존으로 인기를 끌고 있으며 충남 예산 특산품인 사과를 활용한 예산 사과 소스 돈까스가 시그니처 메뉴다.
 
웰리힐리파크는 6월부터 실외 시설을 순차적으로 오픈한다. CJ프레시웨이는 각 시설이 위치한 구역별 식음 코너에서 각기 다른 다채로운 메뉴를 선보일 계획이다.
 
CJ프레시웨이 관계자는 레저·휴식·쇼핑 등 다양한 목적으로 각 시설을 찾는 이용객 패턴과 고객 사업장별 특성에 기반해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는 데 주력하고 있다라며 식음 서비스를 이용하는 최종소비자에 그 곳에서만 맛볼 수 있는 특별한 미식경험을 제공하고 각 사업장 이용객의 전반적 만족도를 극대화하는데 기여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8일, 발행·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