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시정·구정
마사회 힐링승마로 소환한 ‘말’… “20년 전 여행지 말 못잊어”
마사회 “많은 국민들에 ’말‘에 대한 새로운 기억 선사하겠다”
강재규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4-02-22 14:44:20
▲ 한국마사회가 주관하는 실버힐링승마 강습현장의 배움 열기가 뜨겁다. 한국마사회
 
“20년 전 아프리카 여행 중에 말을 타고 1시간 동안 천천히 산길을 걸었습니다. 그때 보았던 주변의 풍경·풀냄새… 무엇보다 말의 따뜻한 체온과 움직임은 시간이 지나도 잊히지 않더군요.”
 
지난해 8월 한국마사회가 시행한 실버힐링승마에 참여했던 60대 여성 권모 씨.
 
권 씨는 오래전 여행지에서의 ‘말과 관련된 기억’들려준다.
 
한국마사회가 시행하는 힐링승마가 그녀로 하여금 20년 전 여행지서 만난 말을 소환한 것이다.
 
한국마사회에 따르면 전 국민 승마인식 실태조사 결과 응답자의 46.9%가 최근 2년 이내에 말을 본 적이 없다고 응답했다. 말을 본 적이 있고 관련 체험을 한 경우도 먹이주기 등 단순체험이 대부분이어서 의미 있는 기승체험으로 이어진 경우는 많지 않았다. 
 
한국마사회는 이처럼 인프라의 한계나 인식의 장벽을 넘어 다양한 국민에게 승마경험을 제공하고 이를 통한 다양한 힐링효과를 전파하고자 2005년부터 재활승마를 시행해 오고 있다. 
 
주로 장애아동을 대상으로 해왔지만 고령인구 증가라는 사회변화에 발맞추어 작년 처음으로 60세 이상 시니어 계층을 대상으로 실버힐링승마를 도입했다.
 
배우자와 함께 참여했다는 60대 남성 박모 씨는 “지금은 성년이 된 자녀들이 어렸을 때 가족승마교실에 참여한 적이 있는데, 아이들이 말을 무척 좋아했던 기억이 있어 승마라는 운동에 더욱 호감을 가지고 있었다”며 “순치(길들이기)가 되어 기승자에게 따뜻한 눈빛과 순한 태도를 보이는 말의 모습이 매우 인상적이었다”고 말했다.
 
한국마사회는 이 같은 국민 성원에 보답하고자 올해도 60세 이상 성인 또는 장애인 가족을 대상으로 재활힐링승마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말과의 교감활동을 통해 참가자의 일상생활 기술 등을 촉진시키는 말 매개 학습법인 EAL을 기반의 동 프로그램은 2월 말부터 3월 초까지 렛츠런파크 서울 소재지인 과천 노인복지관을 통해 접수가 진행될 예정이다.
 
한국마사회 관계자는 “재활힐링승마를 통해 말이라는 생명체와 함께 하는 승마의 기쁨은 물론 신체능력의 증진 및 생활의 새로운 활력을 경험해 보시길 바란다”며 “현재는 강습규모가 제한적이지만 점진적으로 확대해 보다 많은 국민들에게 ’말‘에 대한 새로운 기억을 선사해 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8일, 발행·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