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정책
농식품부 “햅쌀 5만t 매입해 식량원조 추진”
산지 쌀값 한 가마당 20만 원 아래로 떨어져
식량원조 물량 확대와 쌀값 안정화 등 고려
박병헌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3-11-29 16:58:51
▲ 세종 특별자치시에 위치한 농림축산식품부 현판과 건물. 농식품부 제공
  
농림축산식품부는 올해 생산한 쌀 중 민간 재고에서 5t을 매입해 내년도 식량원조에 활용한다고 29일 밝혔다. 이는 내년 식량원조 물량 10t의 절반에 해당한다.
 
농식품부는 식량원조 물량 확대와 수확기 산지 쌀값 안정화 등을 고려해 이 같은 결정을 내렸다고 설명했다.
 
연말까지 식량원조용 물량을 배정해 민간의 재고 부담을 낮추고 내년 4월 배정 물량 범위 내에서 매입한다.
 
특히 산지 쌀값이 많이 하락한 지역의 농협 재고 물량 등을 매입해 내년 식량원조에 활용한다는 방침이다.
 
산지 쌀값은 지난달 한 가마(80)에 평균 21556원에서 이달 5201384원으로 하락했고, 15199280원으로 20만 원 아래로 떨어졌다.  스카이데일리·연합뉴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8일,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