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축구
‘손세이셔널 ’ 손흥민 EPL 100호 골 축포 쏘려나
19일 0시 사우샘프턴과 28라운드 원정경기
지난 주 홈경기에서 골 맛 보며 상승 분위기
박병헌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3-03-16 15:50:36
▲ EPL 토트넘 훗스퍼에서 활약중인 손흥민 (연합뉴스)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 홋스퍼에서 활약중인 손흥민이 또 하나의 대기록까지 단 한 골을 남겨뒀다. 자신의 EPL 통산 100호 골 기록을 정조준하고 있다.
 
토트넘은 190(한국시간) 영국 사우샘프턴의 세인트 메리 스타디움에서 리그 최하위인 사우샘프턴과 2022~23 EPL 28라운드 원정 경기를 치른다.
 
손흥민은 지난 12일 노팅엄 포리스트와 27라운드 홈 경기에서 자신의 시즌 리그 6호 골이자 EPL 통산 99번째 득점을 터뜨리며 상승 곡선을 그리고 있다.
 
후반 17분 히샤를리송의 크로스를 왼발 슛으로 깔끔하게 마무리한 그는 3주 만에 득점포를 가동하며 팀의 3-1 승리에 기여했다.
 
독일 함부르크와 레버쿠젠에서 뛰던 시절 분데스리가에서 넣은 41골을 더하면 이미 차범근 전 국가대표팀 감독의 유럽 리그 최다 골(98)을 훌쩍 넘어섰던 손흥민은 이제 유럽 단일 리그 통산 골을 놓고 비교해도 차 전 감독에 앞선다.
 
2025~16시즌을 앞두고 토트넘으로 이적해 현재 EPL 통산 득점 순위 34위인 손흥민은 사우샘프턴전에서 한 골을 더하면 매슈 르티시에(은퇴)와 공동 33위로 올라선다. 또 아시아 선수로는 최초로 EPL에서 100골을 작성하게 된다.
 
EPL 득점왕(23)에 오른 지난 시즌에 이어 두 시즌 연속 아시아 최초라는 타이틀을 얻게 되는 것이다.
 
지금까지 100골 이상을 넣은 33명 중 아시아인은 한 명도 없다. 잉글랜드 국적이 아닌 이들은 세르히오 아게로(아르헨티나·184), 티에리 앙리(프랑스·175) 등을 비롯해 13명뿐이다.
 
이번 시즌 리그에서 63도움, 공식전 103도움에 그쳐 유독 부진하다는 평가를 받는 손흥민이지만 최초의 기록을 향해 다가가는 중이다. 28라운드에서 골을 넣는다면 손흥민은 올 시즌 들어 처음으로 2경기 연속 득점에도 성공한다리그 후반기에 유독 강한 면모를 보여온 손흥민은 이날 득점으로 반등의 신호탄을 쏘아 올릴 수도 있다
 
손흥민은 사우샘프턴을 상대로 강한 모습을 보여왔던게 고무적이다EPL과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 등에서 사우샘프턴을 상대로 총 16경기를 치러 125도움을 기록했다.
 
특히 손흥민은 2020~21시즌 2라운드에서 사우샘프턴을 만나 4골을 폭발한 적이 있고, 올 시즌에도 개막전 맞대결에서 시즌 1호 도움을 올렸다.
 
리그 4위에 자리한 토트넘(1539·승점 48)2연승과 함께 3위권 도약까지 노려본다.한 경기를 덜 치른 맨체스터 유나이티드(1556·승점 50)와 승점 차는 2.
 
사우샘프턴은 리그 최하위(6417·승점 22)에 자리하고 있으며, AFC 본머스(51실점), 노팅엄 포리스트(47실점), 레스터시티(46실점)에 이어 리그 최다 실점 4(43실점)에 올라 있을 정도로 수비라인이 취약한 편이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2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시 강남구 도산대로 541(청담동) 세신빌딩 9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5일,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조정진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